로고

윤병찬, ‘2023 KPGA 회장배 주니어 선수권대회 SPONSORED BY TITLEIST’서 우승

박재만 대표기자 | 기사입력 2023/11/17 [18:09]

윤병찬, ‘2023 KPGA 회장배 주니어 선수권대회 SPONSORED BY TITLEIST’서 우승

박재만 대표기자 | 입력 : 2023/11/17 [18:09]

▲ 2023 KPGA 회장배 주니어 선수권대회 SPONSORED BY TITLEIST 윤병찬 우승


[뉴코리아저널=박재만 대표기자] 윤병찬(14.A)이 ‘2023 KPGA 회장배 주니어 선수권대회 Sponsored by Titleist’서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본 대회는 전북 군산 소재 군산CC 전주, 익산 코스(파72. 7,106야드)에서 16일부터 17일까지 2라운드 36홀 경기로 열릴 예정이었으나 16일 폭우로 인한 기상 악화로 1라운드 18홀 경기로 축소 운영됐다.

이에 1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6개를 잡아내며 6언더파 66타를 기록한 윤병찬이 정상에 등극했다.

경기 후 윤병찬은 “우승컵을 들어올릴 수 있어 매우 감격스럽다. 이번 우승이 자신감을 찾고 좋은 선수로 성장하는데 큰 경험이 될 것”이라며 “대회를 준비해주신 타이틀리스트 임직원 분들과 대회 관계자분들, 골프를 가르쳐 주시고 계신 김태훈 프로님, 가족들에게 고마움을 전한다”고 밝혔다.

현재 서울 엘리트 오픈 스쿨 9학년에 재학중인 윤병찬은 본인의 장점으로 아이언샷을 꼽았다.

그는 “핀 근처에 붙이는 아이언샷이 내 장점이지만 쇼트게임의 전체적인 능력을 좀 더 보완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KPGA 코리안투어에서 강력한 스윙과 쇼맨십을 보여주고 있는 장유빈 선수를 롤모델로 삼고 싶다”고 이야기했다.

우승자인 윤병찬에게는 장학금 100만원과 함께 KPGA 프로(준회원) 자격 특전이 주어졌다. 2위 유민혁(15)에게는 KPGA 프로선발전 예선 면제 2회, 공동 3위 김도헌(17)에게는 KPGA 프로선발전 예선 면제 1회의 혜택을 받았다.

‘2023 KPGA 회장배 주니어 선수권대회 Sponsored by Titleist’는 지난 2020년 첫 개최 이후 올해로 4회 째를 맞이했다. 이번 대회에는 국내 소재 중학교와 고등학교에 재학중인 남자 주니어 선수 총 136명이 출전했다.

2020년에는 ‘국가대표’ 출신이자 올 시즌 ‘KPGA 스릭슨투어 15회 대회’ 우승자 김백준(22.team속초아이), 2021년과 2022년에는 ‘국가상비군’ 출신 고유승(17.A) 최원우(18) 등이 정상에 올랐다.

한편 KPGA는 구자철 회장 취임 이후 유소년 골프 저변 확대와 유망주 육성을 목적으로 하는 대회 창설 및 각종 사업 실행에 온 힘을 쏟았다.

KPGA 코리안투어 선수 1인과 한국초등학교골프연맹 소속 남자 선수 1인이 짝을 이뤄 함께 경기하는 ‘타임폴리오 위너스 매치플레이’를 필두로 KPGA의 카운슬러형 그룹 THE CLUB HONORS K가 주최하는 ‘HONORS K 채리티 매치’를 포함해 스포츠 클럽(골프)을 통한 주니어 확대 사업도 펼쳐 나가고 있다.
공정한 참 언론의식 을 바탕으로 정론직필. 촌철살인의 언론정신으로 열과 성을 다하고자 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