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시민단체 강범석 서구 청장 사퇴 촉구!

1호 공약 자신있나! 직격

문상수 인천취재본부장 | 기사입력 2022/10/06 [14:32]

시민단체 강범석 서구 청장 사퇴 촉구!

1호 공약 자신있나! 직격

문상수 인천취재본부장 | 입력 : 2022/10/06 [14:32]

 


[뉴코리아저널=문상수 인천취재본부장] 인천 행의정 감시네트워크(상임대표 김선홍/이하 감시네트워크)는 강범석 인천 서구청장을 향해 자신의 1호 공약으로 유권자를 우롱했다고 비판했다.

 

앞서 강 구청장은 아이 키우기 좋은 서구” “사회의 약자인 아동이 살기 편하고 안전한 도시라고 제 1호 공약으로 발표한 바 있다.

 

감시네트원크는 이날 오전 인천시청 계단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강범석 서구 청장은 지역주민과 시민사회단체 목소리를 외면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자신이 내 세운 1호 공역도 유권자를 우롱한 전형적인 표심 만 노린 공약이다라면서 사퇴를 촉구했다.

 

아울러 사퇴에 불응할 시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앞서 이들은 지난 915일 인천 시청 계단 앞에서 강범석 청장 1호공약 실천은 부실하고, 대기업 민원은 OK, 주민들과 시민사회단체 민원은 NO, 쓰레기통 속! 에 처박아 주민들 안전 및 환경은 뒷전이라고 강범석 서구 청장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한바 있다.

 

 

 


감시네크워크는 또 서구청 민·관 거버넌스 기구인 '인천 서구 지속가능발전협의회(서구 지속위)'가 지난 811일 충남 보령에서 개최된 대한민국 지속가능발전대회에 참가하면서 서구청 예산을 흥청망청(興淸亡淸)지출한 의혹과 서구 지속위 문제점을 지적했다.

 

그러면서 전국 대회에 운영위원들만 참여 하면서 1박하는 숙소가 수십만 원 하는 숙소 이용 의혹과 차량 또한 외제 고급 승합차를 사용했다는 의혹이 서구 전역에 떠 돌고 있다는 주장과 함께 지난 915일 국민신문고를 통해 서구 지속위 감사를 청구했다고 설명했다.

 

 


계속해서 이 단체는 지난 기자회견에서 서구지역 주민들은 코로나19로 인해 고통 속에 힘들어 하는데 주민들의 고통은 관계없이 예산 펑펑 낭비의혹은 강범석 서구청장의 조직 및 예산관리에 구멍이 뚫렸다고 질타했다.

 

이와 함께 국민신문고 답변을 기다렸는데 923일 서구청 기획예산 담당자가 전화 와서 개인사정이 있어 1개월 정도 소요되고 1차 조사결과에 따라 다시 감사를 실시 할 수 있다는 무책임한 답변에 어이가 없었다고 힐난했다.

 

감시네트워크는 강범석 서구 청장은 취임 3개월 됐는데 이 정도 행정 처리모습을 지켜보니 남은 재임 기간 4년이 암울하기만 하다고 밝혔다.

 

더불어 지난 8대 지방선거에서 강 구청장이 후보시절 아이 키우기 좋은 서구 만들기’ 1호 공약을 발표하고 이행 방법으로 출산·육아·아빠육아휴직·산후조리 지원금 최고 1000만원 지급 및 출산부터 육아까지 원스톱서비스 아동보건지소(건강지원센터)’ 도입을 제시한 공약에 대해서도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 단체는 지난 선거에서 젊은 엄마들 사이에서 강범석 후보 1호 공약에 대한 공감 및 관심이 높았다”, “두 아이를 키우는 입장에서 보육부터 교육까지 강 후보 공약 이행 방법에 담겨 있어 기대가 크다는 유권자의 마음을 움직였고 또한 사회의 약자인 아동이 살기 편하고 안전한 도시가 만들어지면 지역주민 누구나 살기 좋은 기본에 충실한 도시가 될 것이라는 당시 강 후보자(현 구청장)1호 공약으로 유권자의 표심을 얻어 8대 지방선거에서 서구 청장에 당선됐다고 설명했다.

 


감시네트워크는 하지만 지난 624일 인천경찰청에 따르면 230시께 인천시 강 당선인의 자택 아파트단지에서 아들 A군이 집에 들어가지 못하고 있다면서 112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 단체는 “A군은 부모가 현관문 비밀번호도 바꿨고 문도 안 열어준다는 취지로 진술했고, 이에 경찰은 강 당선인 부부가 아들이 못 들어오도록 문을 잠그고 열어주지 않았다면 아동복지법상 방임 혐의를 적용할 수 있기 때문에 조사에 착수했다는 언론보도가 있었다고 강조했다.

 

감시테크워크는 특히 과연 이런 1호 공약을 내세우고 당선된 강범석 서구 청장이 아동복지법상 방임 혐의 조사를 받았다면 유권자를 우롱한 전형적인 표심 만 노린 공약이고, 또한 신문광고게제로 선거위반 관계 혐의 등 서구지역주민들이 불안감도 있다고 강조했다.

 

이 단체는 강 서구 청장의 사퇴를 촉구하고 만약 사퇴 불응 시 모든 법적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거듭 주장했다.

꿈이 현실이 되는 디지털 세상의 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

  • 시민단체 강범석 서구 청장 사퇴 촉구!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